HOME 뉴스 경제
잘 키운 사회적기업, '황금알 거위' 변신
고우현 기자 | 승인2017.11.10 11:01

SK이노베이션의 지원을 받아 설립한 사회적기업 ㈜모어댄의 제품이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자동차의 가죽시트나 에어백 등을 업사이클링(Upcycling)해 환경을 보호하는 사회적기업 모어댄에서 만드는 일명 ‘랩몬스터’ 백팩이 주문 폭주로 해당 제품에 대해 현재 예약제품을 따로 접수 받고 있다.

업사이클링(upcycling)은 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도를 더해 그 가치를 높인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작업이다.

10일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국내 아이돌 그룹인 방탄소년단의 리더 랩몬스터는 지난달 말 대만 콘서트 일정을 마치고 가족들과 휴식차 유럽 여행을 떠난 모습을 SNS에 공개했다.

수많은 협찬 요청을 받는 국내 최정상의 아이돌 그룹의 리더지만 여행지에서 그가 선택한 가방이 모어댄에서 만든 엘카 백팩이었기 때문에 더욱 화제가 됐다. 

방탄소년단의 인기를 방증하듯 댓글 등을 통해 삽시간 SNS에 퍼져나가면서 큰 관심을 모았고, 평소 사회적 이슈를 음악으로 표현해 의식 있는 아이돌로 알려진 랩몬스터가 사회적기업의 업사이클링 제품 가방을 구매한 것을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개념 있는 아이돌(개념돌)의 착한 소비”, “폐기물을 재활용이라는 제품이라니 놀랍다”는 호평이 이어졌다.

관련 보도 이후 모어댄 홈페이지에서 해당 모델(엘카 백팩) 주문이 폭주해 해당 가방은 품절된 상태다. 현재 모어댄은 해당 홈페이지에 임시 팝업 창을 열어 별도로 예약주문을 받고 있다.

모어댄은 사회적기업의 가치를 인정해주는 랩몬스터와 고객들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해당 모델에 대한 할인 행사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엘카 백팩은 연말까지 기존보다 약 25% 할인된 가격인 19만5000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모어댄은 ‘업사이클링’ 개념을 적용해 제품을 생산해 판매하여 환경을 지키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회사로 2015년에 설립됐다.

모어댄 최이현 대표는 전세계적으로 자동차 생산과정 및 폐 자동차에서 재활용되지 않고 버려지는 천연가죽, 에어백, 안전벨트는 연간 400만톤에 이르는데 처리 비용만으로도 천문학적인 숫자에 달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점에 착안했다.

자동차 시트 제작 후 남은 자투리 가죽이나 폐차 시에 버려지는 가죽을 재사용해 하나의 가방을 제작할 경우 1600리터의 물을 절약할 수 있다고 한다. 폐기물을 태우거나 매립할 때 발생하는 이산화탄소와 사회적 비용도 함께 줄일 수 있다.

이런 환경적 장점 외에도 제품생산에 필요한 원단 제작, 제품 검수, 판매에 이르는 모든 과정에서 경력단절여성, 북한이탈주민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를 제공하는 다양한 사회적 가치도 함께 창출된다. 현재 직간접적으로 총 16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모어댄은 ‘지속가능한 새로움을 추구한다’는 뜻의 ‘CONTINEW’라는 브랜드로 제품을 출시해 판매하고 있는데, 모든 제품은 4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장인들이 100% 수작업으로 생산하고 있어 제품 디자인과 품질이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모어댄 최이현 대표는 “랩몬스터가 우리 제품을 구매한 사실을 기사를 통해 알았다”며, “월드 탑클래스 가수가 환경적가치와 사회적가치가 반영된 패션에 관심을 갖고 동참해준 것에 놀랐고,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고 밝혔다.


고우현 기자  straightnews@gmail.com
<저작권자 © 돌직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우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대문구 통일로107-39(충정로2가,사조빌딩310호)   |  대표전화 : 02-365-0604  |  기사제보 : straightnews.co.kr@gmail.com
등록번호: 서울 아02675  |  등록일자: 2013.06.04  |  발행인/편집인 : 이제학  |  공식계좌: 농협 301-0172-6261-71 주식회사 돌직구
상호 : 주식회사 돌직구  |  등록번호 : 110-86-05984  |  편집국장 : 김상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형목
Copyright © 2017 돌직구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