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행정수도에 청와대 ·국회 이전 반대
세종 행정수도에 청와대 ·국회 이전 반대
  • 김언용 기자
  • 승인 2017.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문재인 정부의 '지방분권 헌법 명시'에 관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헌법상에 지방자치권을 명시,지방제에 준하는 지방분권을 실현해야 한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 ‘찬성한다’는 의견이 68.1%로서 '반대한다’(20.9%)를 능가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제공]

세종시의 행정수도 헌법 명문화와 청와대의 세종시 이전은 별개라는 여론조사가 나왔다.

13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에 따르면 지난 11월 10~11일 양일간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2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4대 지방자치권을 헌법에 명시해 연방제에 준하는 지방분권을 실현해야 한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 국민의 입장을 알아보기 위해 실시한 것이다.

조사결과, 여론은 헌법개정 과정에서 세종시의 행정수도 헌법명기화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보고 있으나 청와대와 국회의 동시, 또는 선택적 이전에 대해서는 반대하는 것으로 나와 귀추가 주목된다.

조사는 세종시의 행정수도로 헌법 명문화 방안에 대해 '찬성한다’(55.5%)는 의견이 ‘반대한다’(33.7%)는 의견보다 21.8%포인트 높았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문재인 정부의 '지방분권 헌법 명시'에 관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헌법상에 지방자치권을 명시,지방제에 준하는 지방분권을 실현해야 한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 ‘찬성한다’는 의견이 68.1%로서 '반대한다’(20.9%)를 능가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제공]

응답자는 그러나 청와대와 국회 등의 주요 국가 기관을 세종시로 이전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대부분 반대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KSOI 조사에서 '청와대와 국회를 이전하는 데 모두 반대한다'는 의견이 37.7%로 나왔다.'국회와 청와대 두 기관 모두 이전하는데 찬성한다’(25.4%)는 의견보다 높았다. '국회 이전은 찬성하나 청와대 이전은 반대한다'는 25.5%로 나왔다.

수도권 거주자의 상당수가 지방분권화 차원에서 청와대의 세종시 이전을 반대한 데 따른 것이라고 KSOI는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