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돌직구] 박지원 "유승민, 바른 길을 가길 바란다"
[오늘의돌직구] 박지원 "유승민, 바른 길을 가길 바란다"
  • 고우현 기자 (straightnews@gmail.com)
  • 승인 2017.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가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의 취임을 축하하면서도 유 대표의 3당 통합시도에는 거부 의사를 전했다.

박 전 대표는 14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을 통해 "YS식 3당 통합 제의를 우리 국민의당에 안 해 주길 바란다"며 "국민의당의 정체성과 뜻을 같이 한다면 지금이라도 얼마든지 국민의당 안에서 같이 할 수 있다"고 쐐기를 박았다.

그는 "저와 국회에서 특별한 인연은 없지만 몇 년 전 총선 때 대구지역 유세장에 찾아와서 인사하던 호탕한 좋은 모습을 기억하고 있다"며 "바른정당 대표로서 바른 길을 가길 바라고 당 대표 취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