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비하' 논란 송민호 페이스북 통해 사과
'여성비하' 논란 송민호 페이스북 통해 사과
  • 홍종인 (straightnews.co.kr@gmail.com)
  • 승인 2015.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민호, 엠넷 '쇼미더머니4' 출연한 그룹 '위너' 멤버

 '여성 비하' 논란에 휩싸인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가 사과했다. 


그는 13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남겨 "'쇼미더머니'를 통해 논란이 된 가사에 대해 진심으로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너무 후회스럽고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라고 밝혔다. 

"'쇼미더머니'라는 쟁쟁한 래퍼들과의 경쟁 프로그램 안에서 그들보다 더 자극적인 단어 선택과 가사를 써야 한다는 부담감이 잘못된 결과를 초래한 거 같다"면서 "정신을 차리고 나니 방송에 나온 저의 모습이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한없이 창피하고 부끄러웠습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다시 한번 저의 잘못된 표현으로 인해 불쾌하셨을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음악으로 빚어진 실수를 더 좋은 음악으로 만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송민호는 앞서 지난 10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에서 '미노 딸내미 저격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라는 랩 가사를 읊었다.

이 내용은 여과 없이 그대로 방송됐고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와 SNS 상에는 순식간에 논란이 됐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13일 급기야 엠넷과 송민호의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의 사과 및 재발방지에 관한 공식적인 의사 표명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