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 두손 꼭 잡은 문대통령
[포토]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 두손 꼭 잡은 문대통령
  • 이태희 기자
  • 승인 2018.0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 생존자 간담회를 앞두고 김복동(92) 할머니를 병문안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 할머니가 입원한 신촌 세브란스 병원을 찾아 빠른 쾌유를 기원했다. 김 할머니는 지난 1일 급작스런 건강 악화로 병원에 입원했다.

김 할머니는 매주 수요일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리는 집회에 참석하는 등 위안부 문제 해결에 가장 적극적으로 활동하는 생존자 중 한명으로 꼽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위안부 피해 생존자 할머니 8명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겸한 간담회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