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대표단, 조명균 장관 환담 뒤 KTX로 평창 이동
北 대표단, 조명균 장관 환담 뒤 KTX로 평창 이동
  • 고우현 기자
  • 승인 2018.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등 북한 고위급 대표단이 9일 오후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의 환담을 마쳤다.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및 사전 리셉션 참석을 위해 평창행 KTX에 탑승했다.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9일 인천공항 귀빈실로 들어서고 있다.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9일 인천공항 귀빈실로 들어서고 있다.

이날 오후 1시46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북한 고위급 대표단은 조명균 통일부 장관 등 우리 측 영접 인사와 오후 2시7분부터 2시34분까지 약 27분간 인천공항내 의전실에서 환담을 나눴다. 

환담을 마친 북한 대표단은 인천공항에서 평창행 KTX에 탑승했다. 약 2시간50분간의 이동 뒤 평창에 도착할 예정이다.

김 상임위원장은 이날 오후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하는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사전 리셉션에 참석할 예정이다. 김 1부부장 등 나머지 대표단은 이어지는 평창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