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불광2동 도시재생 사업 추진
서울시, 불광2동 도시재생 사업 추진
  • 조항일 기자
  • 승인 2018.02.13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림 도시재생계획단 발대식./사진=서울시
향림 도시재생계획단 발대식./사진=서울시

서울시는 불광2동 일대 58만㎡에 도시재생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끌어내기 위한 마중물 사업비로 2022년까지 100억원(시비 90억원ㆍ구비 10억원)이 투입된다.

불광2동은 2013년과 2015년 재건축 정비구역에서 해제돼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대안사업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전체 건축물의 80% 이상이 지은 지 20년 넘은 노후 건축물일 정도로 주거환경이 열악하다. 

서울시는 이 일대에 5개의 초·중·고등학교가 밀집해 있는 만큼 도시재생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면 생활환경 개선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업은 136명의 주민들로 구성된 '향림 도시재생계획단'이 주도한다. 계획단은 워크숍을 통해 주민 의견을 수렴해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계획에는 마을과 주거의 환경, 미래상, 공동체와 마을경제, 주민시설 등을 논의해 반영할 방침이다.

불광2동은 서울시가 지난해 2월 발표한 2단계 서울형 도시재생지역 17곳 중 한 곳이다. 도시재생지역은 유형에 따라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근린재생형, 주거환경관리사업 연계형 등으로 나뉘는데, 불광2동은 근린재생형에 해당된다.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은 인구 감소와 고령화 등으로 쇠락했으나 잠재력이 있는 재정비 촉진지구와 재건축 정비 해제구역을 대상으로 한다. 공동체 회복, 생활환경 개선, 일자리 창출 인프라 구축을 통해 동네에 활력을 불어넣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