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6.13] 출구조사, 송파을 최재성 1위…한국당 '배현진 카드' 실패
[선택 6.13] 출구조사, 송파을 최재성 1위…한국당 '배현진 카드' 실패
  • 조항일 기자 (hijoe77@hanmail.net)
  • 승인 2018.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함께 진행된 12곳의 재보궐 선거 지역 가운데 관심을 받았던 서울 송파을에서 최재성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당선이 점쳐졌다.

(왼쪽부터)최재성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배현진 자유한국당 후보./사진=뉴시스
(왼쪽부터)최재성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배현진 자유한국당 후보./사진=뉴시스

13일 지상파 3사(KBS·MBC·SBS) 출구조사에 따르면 최재성 후보는 57.2%로 1위를 차지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야심차게 영입한 MBC 앵커 출신인 배현진 후보는 28.2%에 머물렀다. 

출구조사 발표 직후 각 후보 상황실의 희비가 엇갈렸다. 그동안 "이기고 있다고 쉬엄쉬엄해서는 안된다"라며 끊임없이 자신을 채찍질했다는 최 후보는 결과 이후 안도의 웃음을 보였다.

반면 배 후보는 마지막 유세에서 눈물의 호소를 한 만큼 숙연한 분위기 속에서 개표상황을 주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각에서는 출구조사를 하지 않는 사전투표율이 높았던 만큼 의구심을 표하기도 했다. 이번 지방선거 사전투표율(전국 20.14%)은 지난해 대선(26.06%)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높았다. 

이에 방송 3사는 "여러 변수를 보정했다"며 우려를 불식시켰다. 

한편 최 후보는 선거 전 마지막 여론조사에서도 배 후보를 앞선 바 있다. 7일 조원씨앤아이가 쿠키뉴스 의뢰로 조사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최재성 후보 49.9%, 배현진 후보 33.6%, 박종진 후보 8.5% 등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30일 tbs방송이 리얼미터에 의뢰한 결과에서도 최재성 후보 54.0%, 배현진 후보 19.1%, 박종진 후보 11.0% 등 순으로 나타난 바 있다.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