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국회 재보궐 투표율 60% 돌파
지방선거·국회 재보궐 투표율 60% 돌파
  • 강인호 기자
  • 승인 2018.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13일 오후 대구시 북구 산격동 실내체육관에 마련된 지방선거 개표소에서 사무원들이 개표를 하고 있다. 뉴시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13일 오후 대구시 북구 산격동 실내체육관에 마련된 지방선거 개표소에서 사무원들이 개표를 하고 있다. 뉴시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잠정 투표율이 60.2%로 집계됐다.

역대 지방선거 투표율은 ▲1회(1995년) 68.4% ▲2회(1998년) 52.7% ▲3회(2002년) 48.8% ▲4회(2006년) 51.6% ▲5회(2010년) 54.5% ▲6회(2014년) 56.8%다. 
  
지역별로는 전남이 69.3%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으며 인천이 55.3%로 가장 낮았다. 

제주(65.9%)와 경남(65.8%), 전북(65.3%)과 울산(64.8%), 경북(64.7%)과 강원(63.2%), 세종(61.7%) 등은 전국 평균을 넘는 투표율을 기록한 반면 수도권의 경우 서울은 59.9%, 경기 57.8%, 인천 55.3%로 모두 전국 평균치에 미치지 못했다.

이 외에 ▲충북(59.3%) ▲광주(59.2%) ▲부산(58.8%) ▲충남(58.1%) ▲대전(58.0%) ▲대구(57.3%) 순이었다.

7차 지방선거에는 4290만7715명 유권자 중 2584만1740명 참여, 60.2%의 투표율을 기록했다.(자료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
7차 지방선거에는 4290만7715명 유권자 중 2584만1740명 참여, 60.2%의 투표율을 기록했다.(자료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

전국 12개 지역에서 치러지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의 잠정 투표율은 60.7%인 것으로 파악됐다. 

전남 영암·무안·신안군이 71.5%의 투표율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경북 김천시(69.9%) ▲울산 북구(65.6%) ▲충북 제천시단양군(63.3%) ▲서울 송파구을(62.9%) ▲경남 김해시을(61.7%) ▲서울 노원구병(61.6%) ▲광주 서구갑(59.0%) ▲부산 해운대구을(57.9%) ▲충남 천안시병(55.3%) ▲인천 남동구갑(54.6%) ▲충남 천안시갑(48.8%) 등이 뒤따랐다.

개표는 전국 254곳 개표소의 개표·참관인단에 의해 진행된다. 실시간 상황은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당선윤곽은 이르면 오후 10시30분께 드러날 전망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