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ST] 김동철 "靑, 소득주도성장 실패 인정해야"
[오늘의 ST] 김동철 "靑, 소득주도성장 실패 인정해야"
  • 강인호 기자 (straightnews@gmail.com)
  • 승인 2018.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바른미래당에서 지적해온, 무능과 무책임으로 일관한 교육부장관, 국방부장관, 고용노동부장관의 경질을 받아들인 것은 다행이다. 문제는 장관 몇 명 바꾸는 것에 있지 않다."

김동철 바른미래당 비대위원장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에서 전날 중폭 개각으로 이뤄진 문재인 정부 2기 내각에 대해 책임총리·장관제 실현과 소득주도성장론 폐기를 요구하며 이렇게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비대화될 대로 비대해진 청와대가 국정운영을 만기친람하고 총리 패싱, 장관 패싱이 일상화되고 있다는 것이 근본적 문제"라며 "총리와 내각이 청와대 눈치만 보며 받아쓰기만 하는 것을 벗어나 책임총리·장관으로 국정을 책임지는 국정운영 시스템으로 전면적으로 바뀌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첫 단추부터 잘못 끼워진 소득주도성장과, 이를 억지로 끝끝내 정당화하기 위해 국민의 혈세를 퍼붓는 정책 실패부터 솔직히 인정하고 새롭게 시작해야 한다"고 소득주도성장론 폐기론 꺼냈다.

그는 그러면서 "현실로 다가온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지혜롭게 대처하고 무너진 제조업을 다시 살리면서 경제 신성장동력을 발굴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규제개혁, 노동개혁, 구조개혁을 더 이상 미뤄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