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진 "모태 욕쟁이? 블랙박스 신경 쓰게 돼"
서현진 "모태 욕쟁이? 블랙박스 신경 쓰게 돼"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에브리원)
(사진=MBC 에브리원)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비디오스타’ 서현진이 욕쟁이 언급에 당황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현진은 1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MC 박나래는 서현진에게 “아나운서 시절부터 심상치 않았다던데, 모태 욕쟁이라는 소문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서현진은 “누가 그런 말을? 유난히 저희 아나운서국이 바른 말 고운 말만 썼다”라며 “욕을 못하는 사람을 처음 봤다. 친한 후배 한명한테 욕해보라고 했는데 잘 못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서현진은 “저는 운전하면서도 욕을 한다”면서도 “블랙박스를 신경 쓰게 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박나래는 “김숙씨 뺨치게 거친 말을 내뱉을 수 있다고 자랑했다는데”라고 언급하자 서현진은 ‘수박씨’를 비유한 찰진 입담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비디오스타'는 MBC '라디오스타' 스핀오프 프로젝트로 박소현, 김숙, 박나래 등 여성 연예인들이 MC를 맡아 게스트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 프로그램이다.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