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 연봉 '에쓰오일'...여초 최대 '롯데쇼핑'
최고 연봉 '에쓰오일'...여초 최대 '롯데쇼핑'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김세헌기자] 상반기 매출액 상위 30개 기업의 평균 연봉은 4458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2018년 상반기 매출액 상위 30개 기업의 반기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상반기 가장 높은 평균 연봉을 기록한 기업은 에쓰오일(7667만원)로 조사됐다고 18일 밝혔다. 

다음으로 SK이노베이션(7200만원), SK텔레콤(6900만원) , KB금융과 신한지주(6300만원) 순으로 5위권이 형성됐다. 삼성전자는 평균 연봉 4300만원으로 14위를 차지했다. 

하반기까지 추정하면 평균연봉은 최소 2배가량 오를 전망이다. 

실제로 국내 매출액 상위 30대기업 직원들은 전자공시시스템 2017 사업보고서 기준으로 지난 한해 평균 8300만원의 연봉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직원 평균연봉이 가장 높은 기업은 1인 평균 1억2000만원을 지급한 S-Oil로, 올 상반기 순위와 같다. 지난해 직원 평균연봉이 높은 기업은 S-Oil(1억 2000만원), 삼성전자(1억 1700만원) SK이노베이션(1억 1100만원), GS칼텍스(1억 800만원), SK텔레콤(1억 600만원), LG상사(1억), 기아자동차(9300만원), 현대자동차(9200만원), 삼성생명(9100만원), LG화학(9000만원), 삼성물산(9000만원) 순이었다.

또한 30개 기업의 전체 임직원수의 성비를 분석해보면 남성이 78%, 여성이 22%로 남초현상이 큰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임직원 성비 격차가 가장 큰 기업은 기아자동차와 현대제철로 97:3의 성비 격차를 보여주었다. 

다음으로 가장 높은 곳은 포스코와 현대자동차로 95:5였다. 반면, 여성 임직원의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롯데쇼핑(30:70)이었다. 뒤이어 DB손해보험(42:58)과 우리은행(46:54)이 가장 높았으며 이들 기업을 빼면 상위 30개 기업 중 여성 임직원 비율이 50%가 넘는 곳은 없었다.

인쿠르트는 "전자공시시스템(DART) 2018년 상반기 반기 보고서를 토대로 공기업을 제외한 매출액 상위 30개 기업에 대해 분석한 결과"라며 "반기 보고서는 올해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의 정보를 토대로한 것으로 보통 하반기에 상여금 및 인센티브가 부여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연(年) 보고서의 결과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