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 향한 용서, 전 아내 발언 '시선집중'..."딸은 아빠 닮아 요정"
송종국 향한 용서, 전 아내 발언 '시선집중'..."딸은 아빠 닮아 요정"
  • 송지혜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1.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 송지혜 기자] 송종국이 주요 포털 실검 1위에 올라 화제다.

송종국을 향한 가족들의 그리움과 애틋함이 절실히 담겨 있는 예능이 이슈의 중심에 선 것. 송종국은 이런 상황을 어떻게 지켜보고 있을까.

송종국 이름 석자가 주요 포털을 지배 혹은 도배하고 있다. 그만큼 이슈의 중심에 서 있는 형국이다. 송종국에 대한 갑론을박 역시 관련 기사 댓글에 넘쳐나고 있다. 송종국을 향한 비판적 목소리도 비등하다.

송종국 전 아내를 향한 극찬 세례도 이어지고 있다. 아이들도 여전히 아빠 그리고 축구스타, 그리고 한때 방송인이었던 송종국을 향한 그리움을 드러내고 있다. 이른바 아빠바라기.

송종국을 위해 아내는 화해하고 스스로 치유했다. ‘상처’는 있지만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스스로 그리고 전 부부가 ‘친구처럼’ 지내기로 했다. 송종국도 결단에 참여한 것으로 보인다.

송중국도 전 아내도 더 큰 것을 위해 희생하고 양보하고 있는 그림을 한 예능에서 보여주고 있는 셈이다. 원망도 있고, 분노도 있었겠지만, 아이들을 위해, 아이들을 생각하며 송종국도 그리고 전 아내도 힘을 내고 한발씩 뒤로 물러서고 있는 그림이다.

송종국 딸과 아들의 ‘건강하게’ 자라고 있는 모습도 간만에 시청자들을 찾았다. 송지아 송지욱은 ‘사랑스럽게’ 자랐다. 송종국도 아이들에겐 최선을 다했던 것으로 보인다. 딸은 아빠와 닮은 꼴이었다.

동지탈출이라는 예능을 통해 송종국 근황이 전해져 이처럼 화제다. 송종국과 이혼, 그 이후의 이야기가 묘사된 것. 송종국 전 아내는 국제학교를 보낼 때 힘들었던 사연, 그리고 아들은 좋아하는 축구선수가 송종국이라는 점, 집에 오는 길에 있는 송종국의 축구장, 우리집만 아빠 송종국이 없는 사연 등이 그려졌다.

송종국은 방송에서 모습을 보이지 않았지만, 가족들은 여전히 송종국에 대해 응원하고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나가다 2018-11-14 09:21:46
박잎선도 공인인데 그냥 이름 적으면 되지 왜 송종국의 전 아내 전 아내 그러는지 좋은 단어도 아닌데 보기 불편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