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국내 금융사 최대 규모 로봇시스템 도입
NH농협은행, 국내 금융사 최대 규모 로봇시스템 도입
  • 김현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이 여신, 카드 등 주요업무에 RPA(로봇업무자동화)를 도입하고 서울 서대문본점에 24시간 운영을 총괄하는 'RPA 컨트롤룸'을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RPA는 반복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로 자동화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NH농협은행은 개인여신 자동기한연기와 카드가맹점 계좌 검증, 비대면 카드심사, 기업체 휴폐업 정보 조회 등 7개 프로세스에 RPA를 도입했다. 운영로봇수가 40대로 국내 금융사 중 가장 많다.

NH농협은행은 앞으로 챗봇과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접목하는 등 고객 대면과 사후관리까지 RPA의 영역을 넓힐 예정이다.

농협은행은 "RPA의 적용 영역이 넓어지면 고객서비스 수준이 높아지고 주52시간 근무제도 도입과 정착을 위한 핵심 전략 옵션도 될 수 있다"며 "내년에는 재무나 내부통제, 외환 등 본점 업무에 전방위적으로 RPA를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