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 포토] 농성 426일 만에...75m 굴뚝서 내려온 파인텍 근로자
[ST 포토] 농성 426일 만에...75m 굴뚝서 내려온 파인텍 근로자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26일간의 고공농성을 마치고 내려온 파인텍지회 박준호(왼쪽) 사무장과 홍기탁 전 지회장이 11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열병합발전소 앞에서 소회를 밝히고 있다.
426일간의 고공농성을 마치고 내려온 파인텍지회 박준호(왼쪽) 사무장과 홍기탁 전 지회장이 11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열병합발전소 앞에서 소회를 밝히고 있다. 이들은 몸에 로프를 묶고 소방대원과 함께 직접 75m 계단을 내려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