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PLUS] 겨울철 홍조, 레이저로 개선할 수 있어
[건강PLUS] 겨울철 홍조, 레이저로 개선할 수 있어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10℃ 안팎의 일교차로 아침출근길 추위가 예상된다. 특히 일부 지역은 한파특보가 발효되면서 매우 춥겠다.

이처럼 아침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등 일교차가 심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피부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실내는 난방기기 사용으로 실내외 기온차가 벌어지고, 찬바람이 세지며 공기가 건조해지면서 유독 겨울철에 홍조가 심해지는 이들이 많다.

홍조는 피부가 보통 피부보다 예민하고 얇아서 약한 자극에도 쉽게 혈관이 확장되며 붉게 반응하는 것을 말하며, 이는 피부 노화 촉진, 염증발생 가능성도 높아 빠른 치료가 요구된다.

추운 겨울철 홍조가 심해지는 것을 생활습관 개선으로도 예방이 가능하다. 실내외 온도차를 적정 수준으로 유지하여 피부 온도의 급격한 변화를 방지하는 것이 좋다. 또한 세안 시 미온수로 하는 것이 좋고, 가급적이면 온도가 높은 사우나는 피하는 것이 좋다. 평소에도 보습제를 수시로 발라 건조해지지 않도록 유지하는 것이 가장 좋다.

그러나 평소 생활습관 개선으로 홍조가 심해지는 것을 방지 할 수 있지만, 증상이 심하다면 더 이상 치료를 늦추지 말고 피부과나 병원에 방문하여 전문의의 치료를 받는 것이 시급하다. 홍조는 주로 LDM, 브이빔, 브이레이저 등 레이저 기기를 이용하여 개인마다 적절한 치료를 적용해야 한다.

의정부휴먼피부과 윤정환 원장은 “의정부, 포천, 양주, 동두천 지역의 경기북부는 타 지역과는 다르게 더욱 기온이 낮기 때문에 더욱 각별한 홍조 관리가 요구된다"면서 "홍조의 경우 피부뿐 아니라 다양한 원인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개인별 증상과 원인에 맞춰 치료해야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