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라 나이, '스카이캐슬' 종영 후 근황은? "로또 맞은 것 같은 기분"
오나라 나이, '스카이캐슬' 종영 후 근황은? "로또 맞은 것 같은 기분"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사진=JTBC)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배우 오나라 나이가 화제다.

오나라는 올해 나이 43세다. 그는 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그의 나이 답지 않은 동안 미모가 보는 이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날 오나라는 '스카이캐슬' 배우들 단톡방에 대해 “처음에는 엄마들 단톡방만 있었어. 근데 나중에 전체 단톡방이 생기고 사라졌지”라고 말했다.

이에 김서형은 “난 몰랐어. 근데 나도 끝에 가서는 엄마였잖아”라고 해명하자 오나라는 “남편 없어서 안 됐어”라고 반박했다. 이에 김서형은 “남편 없다고 이것들아?”라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무슨 얘기를 하냐는 말에 오나라는 “별 얘기 안 하는데 다들 각자 캐릭터처럼 얘기를 해”라고 설명했다. 김서형은 “우주가 잡혀갔잖아? 근데 나랑 염정아 언니의 죄가 큰 거 같은 거야. 그래서 서로 사죄했어”라고 말했다.

오나라는 “또 염정아 언니 친 딸이 그림을 진짜 잘 그려. 그래서 내가 ‘어마마, 서울 미대 보내요’라고 하니까 서형이가 ‘제가 감당하겠습니다’라고 보낸 적도 있었어”라고 에피소드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최근 오나라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저는 드라마 종영 후에 화제성이 생겨서 광고는 몇 개 찍었고 앞으로도 찍을 게 좀 남아 있다. 정말 이런 날이 오네. 매일 TV 보면서 광고 찍는 배우들을 부러워만 했다. 로또 맞은 것 같은 기분이다. 그냥 현장에서도 다 너무 감사하고 세상이 아름다워 보인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