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재단, 2차 북미정상회담 한국프레스센터 운영
언론재단, 2차 북미정상회담 한국프레스센터 운영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한국언론진흥재단(이사장 민병욱)이 오는 27~28일 열리는 ‘2차 북미정상회담’ 취재 지원을 위해 베트남 하노이에 한국프레스센터를 설치,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프레스센터는 이달 26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250석 규모로 운영되며, 북미정상회담 관련 정부 브리핑과 외교·안보 전문가 초청 언론포럼을 진행한다.

회담 당일을 전후해 ‘북미정상회담 전망과 한반도 평화’, ‘북미정상회담 평가와 향후 전망’을 주제로 진행되는 언론포럼에는 김준형 한동대 교수, 고유환 동국대 교수 등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언론진흥재단은 프레스센터에 관련 전문가들이 상주토록 하여 회담에 대한 심층 분석과 전망 등을 수시로 제공해 취재를 지원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기자단 등록은 내신의 경우 외교․통일․국방 부처 대변인실을 통해, 국내 상주 외신은 해외문화홍보원 외신지원센터에서 받는다. 
   
기자단 등록 관련 자세한 사항은 한국프레스센터 설치 장소가 확정되는 대로 추후 다시 안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