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부발전, 수소경제 대내외 지식기반 확대
한국중부발전, 수소경제 대내외 지식기반 확대
  •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 승인 2019.0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경제 주간 전시회 및 세미나 개최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오른쪽 두 번째)이 국책 연구개발과제로 수행중인 ‘풍력에너지 잉여전력을 활용한 수전해시스템’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오른쪽 두 번째)이 국책 연구개발과제로 수행중인 ‘풍력에너지 잉여전력을 활용한 수전해시스템’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스트레이트뉴스 이정훈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정부 혁신성장 3대 중점과제 중 하나인 수소경제 정책 추진방향에 발맞춰 수소산업 성장을 위한 방문고객과 내부 직원들의 지식기반 확대를 위해 전시회 및 세미나를 9일부터 11일까지 보령시 한국중부발전 본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신재생, 수소산업 관련 다채로운 모형물 전시(풍력발전 터빈, 태양광 판넬, 연료전지 발전소, 가정용 연료전지, 도시가스 개질기, 대형풍력 연계 수전해설비 시스템 등)를 할 예정이다.

또한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연구과제 수행 발표 및 향후계획’과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주요내용 및 KOMIPO 2040 수소사업 로드맵이란 주제로 세미나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의 모형물은 유니슨, 한화큐셀, 두산퓨어셀, 에이치엔파워, 지필로스가 후원업체로 참여했다.

한국중부발전은 지난해 12월 12일 에너지 패러다임 대전환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비전 선포 및 협약식을 개최했고, 올해 2월에는 수소경제도 안전이 최우선이란 주제로 전문가와 함께 안전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신재생-수소 융합사업을 위한 기술을 활용해 협약기관 간 수소산업 활성화로 일자리 창출과 수소경제사회 진입을 위한 모델을 개발 후 지속적으로 투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 사장은 “이번 전시회 및 세미나를 통해 에너지 전환 흐름에 따른 수소경제 정책과 수소에너지 활용에 대한 직원 및 방문고객들의 지식기반 확대를 위해 다양한 컨텐츠 전시회 및 세미나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