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영, 비키니로 라디오 청취 독려?.."어서 들어와요"
김신영, 비키니로 라디오 청취 독려?.."어서 들어와요"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신영 SNS)
(사진=김신영 SNS)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방송인 김신영이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 청취를 독려했다. 이는 '김신영 비키니'를 실시간 검색어'에 올리는데 일조했다.

김신영은 21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 방송 직전, 자신의 SNS를 통해 "'정오의 희망곡' 어서 들어와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신영은 라디오 진행을 앞두고 수수한 모습이었다.

이어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은 청취자들에게 "'김신영 비키니' 검색하지 말아달라"며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가면 기사가 나간다. 그러니 제발 검색어만은 오르지 않게 해달라"고 당부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나 짓궂은 청취자들은 '김신영 비키니'가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김신영 비키니 사진은 JTBC 예능프로그램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이하 '판벌려')에서 영상으로 공개됐다. 당시 송은이와 신봉선은 "김신영이 사이판에서 수영복을 입었는데 혼자 보기 아깝다"고 말해 화제를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