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암호화폐에 대해 세금 징수한다"
영국 "암호화폐에 대해 세금 징수한다"
  • 김정은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 국세청, 코인베이스·이토로·CEX.io 등 거래소에 고객정보 요구
영국이 암호화폐에 대해 과세를 추진한다. (이미지 영국 국세청 로고)
영국이 암호화폐에 대해 과세를 추진한다. (이미지 영국 국세청 로고)

 

영국 국세청이 암호화폐을 투자자산으로 규정, 수익에 대해 세금 징수를 추진한다.

외신에 따르면 영국 국세청(HMRC)이 암호화폐 거래소를 대상으로 고객 정보와 거래 내역을 요구하는 공문을 지난 주 발송했다고 6일(현지시간) 밝혔다. 

영국 국세청이 요구한 고객 정보는 고객 이름, 거래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트랜잭션 등의 정보로 이를 통해 투자자들의 탈세를 확인하고 과세를 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암호화폐 관계자는 영국 국세청이 과거의 모든 자료를 받기는 어려울 것이며 암호화폐 초기 투자자들에까지 납세 의무를 부과할 순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즉, 암호화폐에 초기부터 투자해 대규모 수익을 거둔 투자자들은 영국 국세청의 과세 대상에 포함되지 않고 몇년 전 암호화폐 투자 열기가 최고일때 시장에 진입한 투자자들에게만 납세 의무가 부과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외신은 해당 내용에 대해 영국 국세청에게 진위여부를 확인 요청했으나, 영국 국세청은 과세 조사에 방해가 될 수 있다는 이유로 구체적인 답변을 거부했다.

영국 국세청으로부터 공문을 받은 곳은 코인베이스, 이토로, CEX.io 등 최소 3곳 이상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이들 중 국세청의 공문을 받았다고 발표한 거래소는 아직 없다. 

앞서, 지난 1월 영국 국세청은 암호화폐에 대한 과세를 위해 채굴업자, 트레이더, 거래소, 지불 처리업체 및 서비스 제공업체를 대상으로 하는 암호화폐 투자 세금에 대한 가이드라인를 발표했다. 이를 통해 명확한 암호화폐 거래과정을 파악하고 과세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것으로 보인다.

당시 영국 국세청은 암호화폐를 투자자산으로 정의했으며, 거래 시 발생하는 수익에 대해 양도소득세 혹은 자본이득세 부과대상이라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