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충남대병원, 의료 사각지대 취약계층 돕는다
중부발전-충남대병원, 의료 사각지대 취약계층 돕는다
  •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 승인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소 소재지 지역주민에 첨단 의료서비스 제공
소아 난치성 질환, 중증질환 등 중대질환 치료 지원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오른쪽)과 송민호 충남대학교 병원장이 의료지원사업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오른쪽)과 송민호 충남대학교 병원장이 의료지원사업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스트레이트뉴스] 한국중부발전과 충남대학교병원이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돕기위해 손을 잡았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9일 충남대학교병원과 함께 지역사회의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의료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중부발전은 충남대병원과 공동 협력해 의료서비스 접근성이 취약한 보령과 서천지역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소아 난치성 질환, 중증질환, 희귀난치질환 등 중대질환에 대한 치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협약식에서 “충남대학교 병원과 함께 지역주민들에게 첨단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기회를 갖게 돼 진심으로 기쁘며, 앞으로도 다각적인 사회공헌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부발전은 △이동세탁차량 등 희망나눔차 지원 △공기청정기 보급 및 노후 경유차 폐차 지원 △안전취약계층 전기·가스설비 점검 및 교체사업 뿐만 아니라 △하계 및 동계 에너지 지원사업 등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의 복지향상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