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태풍피해 인삼농가 일손돕기
농협중앙회, 태풍피해 인삼농가 일손돕기
  • 김현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제공
농협중앙회 제공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농업농촌지원본부 임직원이 10일 인천 강화군 하점면 인삼농가를 방문해 태풍 ‘링링’의 여파로 인한 피해에 긴급 재해복구 일손돕기를 펼쳤다.

이날 이구환 농업농촌지원본부장과 최문섭 회원종합지원부장, 최문옥 지역사회공헌부장 등 임직원 40여명은 인삼포 보수 및 정리작업을 실시하고 태풍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의 고충을 청취하는 등 태풍피해로 상심이 큰 농가를 위로했다.

이구환 농업농촌지원본부장은 “태풍으로 인해 큰 상심에 빠진 농업인들을 위해 긴급 재해복구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이라며 “향후 피해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범농협 차원에서 다각적인 지원을 전사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