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이승원 교수팀, ‘KOREA CLINICAL DATAHON 2019’ 대상 수상
세종대 이승원 교수팀, ‘KOREA CLINICAL DATAHON 2019’ 대상 수상
  •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 승인 2019.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원 교수 연구팀이 ‘KOREA CLINICAL DATATHON 2019’에서 대상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세종대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는 데이터사이언스학과 이승원 교수 연구팀이 최근 ‘KOREA CLINICAL DATATHON 2019’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대회는 의사와 데이터 과학자의 협업 모델을 제시하고 의료 빅데이터 활용 방법의 모색과 전문가 간 협업을 촉진하기 위해 매해 추진되고 있다.

대회는 2박 3일간 진행됐으며, 각 대학의 교수 혹은 의사들이 이끄는 14개 팀이 참가했는데, 각 팀은 의사와 데이터 과학자, IT 전문가, 학생 등으로 구성됐다.

이 교수팀은 의사 4명, 데이터 과학자 4명 등 총 13명으로 이루어졌다.

이 교수팀은 임상적 변수를 이용해 중증 질병인 패혈증을 4개 표현형으로 분류했다.

또한, 각 표현형별 치료전략을 맞춤형으로 수립하게 해 환자의 예후를 개선할 수 있게 했다.

이승원 교수는 “처음 공개된 국내 EMR 데이터를 직접 경험하고 문제 해결에 활용할 수 있던 값진 경험이었다. 앞으로도 의사와 데이터 과학자의 협업을 통해 의료 빅데이터와 AI 기술의 활용 확대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는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에서 주최하고, 매사추세츠 공대(MIT)와 싱가포르 국립대(NUS)가 함께 주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