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인물관계도, 안재현-오연서 케미 어떨까?
하자있는 인간들 인물관계도, 안재현-오연서 케미 어떨까?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하자있는 인간들' 첫방송 후 인물관계도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7일 첫방송 된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극본 안신유 연출 오진석)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방송 첫 주 오연서와 안재현이 트라우마를 남긴 첫사랑으로 재회, 본격 앙숙 케미를 예고한 가운데 청춘남녀들의 얽히고 설킨 인물 관계가 화제를 모았다.

‘하자있는 인간들’ 인물관계도에서는 모든 인물관계의 중심에 놓인 오연서(주서연)와 안재현(이강우), 두 사람의 대비되는 가족 구성원이 눈길을 끈다. 이는 오연서와 안재현의 자라온 배경을 엿볼 수 있게 하며, 서로 다른 삶을 살아온 두 사람이 그려나갈 좌충우돌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린다.

구원(이민혁 역)은 안재현과 사촌지간이면서 오연서를 향해 외로운 사랑의 짝대기를 그리고 있어 그가 안재현과 선보일 치열한 라이벌전에도 눈길이 쏠린다.

각각 오연서와 안재현의 친구인 김슬기(김미경 역), 허정민(박현수 역)의 러브라인도 관심을 모은다. 신화고 국어교사인 김슬기와 HS엔터의 대표인 허정민이 어떻게 만나고 인연을 맺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극중 안재현의 누나인 황우슬혜(이강희 역)와 오연서의 오빠인 민우혁(주원재 역)의 러브라인도 눈에 띈다. 오연서의 동생인 김재용(주서준 역)과 제자 주해은(이주희 역)도 또 하나의 앙숙 ‘케미’를 뽐내 예정이어서 극의 재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오연서의 둘째 오빠이자 게이바 바텐더인 차인하(주원석 역)와 명문대생 장유상(최호돌 역)의 관계도 놓칠 수 없는 시청 포인트. 두 사람 사이는 정의를 내릴 수 없는 물음표로 남아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이밖에도 베일에 가려져 있는 안재현(이강우 역)과 서동원(김박사 역)의 관계, 오연서를 동경하는 비밀의 인물 신도현(백장미 역)도 눈 여겨 봐야 할 인물로 꼽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하자있는 인간들'은 매주 수, 목요일 밤 8시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