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비자발급거부 취소 소송
유승준, 비자발급거부 취소 소송
  • 이태희 (babydo@hanmail.net)
  • 승인 2015.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준, 아프리카TV 캡처

한국 비자 발급 거부를 취소해 달라며 소송을 제기한 가수 겸 배우 유승준(39)이 변호사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법무법인 세종은 18일 "미국 시민권자인 유승준이 지난 9월 재외동포로서 비자발급을 신청했으나 또 다시 거부됐다. 그 이유도 고지받지 못했다. 앞으로도 평생 동안 유승준의 입국을 금지시키겠다는 의사로 볼 수밖에 없어, 부득이 사법절차를 통해 부당성을 다투게 됐다"고 밝혔다. 

유승준은 이번 소송을 통해 그 동안의 사실관계와 주장들의 부당함을 다툴 예정이며, 법정에서 의견을 밝힐 예정이다. 

법원에 따르면, 유승준은 LA총영사관 총영사를 상대로 "비자 발급 거부를 취소해달라"며 사증 발급거부 처분 취소 소송을 지난달 21일 서울행정법원에 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