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산전 구자균, 전기산업진흥회장 취임
LS산전 구자균, 전기산업진흥회장 취임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자균 LS산전 회장이 한국전기산업진흥회 제13대 회장에 취임했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는 25일 서울 강남구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2020년도 정기총회를 열고 구 회장을 제13대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구 회장의 임기는 2023년 2월까지 3년이다. 진흥회 병설기구인 '한국전기산업기술연구조합' 이사장도 겸임한다.

구 회장은 취임사에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전 세계 확산,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세계 보호무역주의, 국내 시장 침체 등에 더해 에너지 패러다임이 변화하며 어느 때보다 전기 산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크다"며 "이런 시대적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더 큰 발전을 이루기 위해 회원사들이 힘을 모아 해법을 찾자"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에너지저장장치(ESS) 화재 사고 여파로 침체된 ESS 사업이 재도약하도록 'ESS 생태계 육성 통합 협의회'의 역할을 더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구 회장은 남북경협과 관련해서는 "전기산업 통일연구협의회를 통해 중장기 협력방안을 설계, 선제적인 대응 체계를 만들겠다"고 언급했다.

진흥회는 "전기산업계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미래 기술 확보에 대한 의지가 강한 구 회장이 취임하면서 진흥회의 역할·위상이 강화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