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개학 다가온다, 마스크 주 3~4매로"
문 대통령 "개학 다가온다, 마스크 주 3~4매로"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서울 송파구 소재  '씨젠'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서울 송파구 소재 '씨젠'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연합뉴스)

정부가 현재 주 2매씩 공급하고 있는 공적 마스크의 물량을 확대해 조만간 주 3~4매를 공급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25일 서울 송파구 소재  '씨젠'을 찾아 "(식품의약안전처로부터) 현재 매주 1인당 2매를 공급하고 있는 것을 조만간 3~4매로 늘려갈 것이라는 보고가 있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학생들의 개학 시기도 다가오고 있기 때문에 최대한 공급 물량을 늘리는 시기를 앞당겨달라"고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빠른 진단으로 방역 체계를 확립했다고 평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씨젠은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개발·생산 업체다.

문 대통령은 "정부 또한 위기 대응과 민간의 혁신을 뒷받침하기 위해 긴급사용승인제도를 전격 시행, 통상 1년 반 정도 걸리던 승인 절차를 1주일 만에 끝냈다"며 식약처를 비롯한 관계부처를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여러분의 혁신적 노력과 의료진의 헌신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해가고 있다"며 격려하고 "최근 신규 확진자 수가 크게 줄고 완치되는 분들이 더 빠르게 늘면서 방역에 뚜렷한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 대응의 모범사례로 한국을 지목한 것을 언급하며, 진단시약의 해외 수출을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어제 미국 트럼프 대통령도 진단키트 등 방역물품들을 긴급하게 지원해 달라는 요청을 해왔다"며 "정부가 여러분 업체들의 수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