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무한도전에서 본인 '가발업체' 홍보 논란
박명수, 무한도전에서 본인 '가발업체' 홍보 논란
  • 홍종인 (straightnews.co.kr@gmail.com)
  • 승인 2015.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TV 장수 인기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박명수(45)가 운영한다고 의혹을 받는 가발 업체를 홍보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17일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지난 12일 방송된 '무한도전'의 '불만제로' 특집에서 나온 가발 업체가 박명수의 동생이 대표이사로 있는 사업체의 지점이라고 주장했다. 

불만제로 특집은 시청자의 불만을 받아 해결하겠다는 코너로 박명수에 대한 시청자의 불만 사항 중 머미 숱이 많이 보이게 해 달라는 사연에따라 가발업체를 방문해 상담후 제작된 가발을 착용한 뒤 반족하는 모습이 방송에 나왔다.

'무한도전' 의 제작진은 "급하게 촬영 장소를 섭외해야 하는 상황에서 박명수 씨 동생이 운영하는 가발업체에 도움을 요청, 촬영을 진행하게 됐다"고 해명했다. 

'무한도전' 측은 가발매장을 홍보 할 의도가 전혀 없었으며 홍보효과가 있으리란 것 또한 예상하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이어서 방송 내용에만 집중하다 보니 촬영장소 선정에 있어 더 신중하게 고민하지 못한점을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