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민영기 "경영 불확실성 적극 대응으로 주주 기대 부응"
롯데제과 민영기 "경영 불확실성 적극 대응으로 주주 기대 부응"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제과 민영기 대표이사가 "올해 불확실한 경영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해 주주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는 회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민 대표는 27일 오전 서울 양평동 롯데제과 본사에서 열린 제3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통해 "보다 엄격한 기준의 식품 안전을 추구하고, 파트너사와의 동반 성장, 다양한 CSV활동을 통해 사회와 상생협력하는 기업이 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민 대표는 이를 위해 ▲수익성 향상을 위한 구조 개선 노력 지속 ▲업무 프로세스 및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한 디지털 워크 플레이스 조성 ▲기존 핵심브랜드의 지속적인 경쟁력 강화 ▲글로벌 사업 활성화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최근 강조가 되고 있는 친환경 추세에 발맞춰 친환경포장을 확대하고 온실가스 배출 저감을 위해 힘쓰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시하고 있는 가운데 열린 이날 주총에는 의결권 있는 발행주식총수(641만6717주)의 87.9%의 주주가 출석(위임포함)한 가운데 진행됐다.

롯데제과는 지난해 매출 2조930억원, 영업이익 973억원, 당기순이익 416억원의 실적을 거뒀다. 매출 신장 규모가 전년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해외사업장이 지주 소속에서 제과로 옮겨 왔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배당금은 전년과 동일한 주당 1300원으로 정했다.

이날 주총에서는 재무상태표, 손익계산서 및 이익잉여금처분계산서 등 승인의 건과 정관 일부 개정의 건, 이사 선임의 건, 이사 보수 한도 승인의 건 등이 원안대로 승인됐다.

이사 선임의 건에서는, 사내이사에 있어 이경훤 롯데중앙연구소장이 신규 선임됐고, 사외이사에는 이동규, 한성호 이사가 새로 선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