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재중' 김재중, 만우절 코로나 거짓말 논란
'영웅재중' 김재중, 만우절 코로나 거짓말 논란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YJ 출신 김재중이 코로나19에 걸렸다고 SNS에 만우절 농담을 올려 물의를 빚었다.

김재중은 1일 자신의 SNS에 돌연 "저는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며 "한 병원에 입원해 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김재중은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라며 "저로 인해 또 감염됐을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이라고도 적었다.

온라인에는 김재중 SNS를 인용해 그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보도도 잇따랐다.

하지만 김재중은 이후 해당 글을 수정해 "만우절 농담"이라며 "나를 지키는 일이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는 것이라는 이야기를 해 드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김재중은 "저의 가까운 지인, 관계자분들도 바이러스 감염자가 늘어가고 있다. 절대 먼 곳의 이야기가 아니다"라고 주의를 당부하면서 "이 글로 인해 받을 모든 처벌 달게 받겠다"고 했다.

김재중은 경각심을 전할 목적이라고 밝혔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피해가 막대한 상황에서 이런 농담을 한 것은 취지를 떠나 부적절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