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KBO리그 개막 연기' 문학야구장, 4월 됐지만 아직 썰렁해
[화보] 'KBO리그 개막 연기' 문학야구장, 4월 됐지만 아직 썰렁해
  • 이준혁 기자 (leejhwriter@straightnews.co.kr)
  • 승인 2020.0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스트레이트뉴스 이준혁 기자]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이 멈추지 않자 방역당국은 각종 집회와 행사의 자제를 권장 중이다. 프로야구(KBO리그)도 자연스럽게 영향을 받았다. 당초 3월28일이던 올해 정규시즌 개막전은 한국야구위원회(KBO) 이사회를 통해서 '연기가 종료된 때'부터 논의를 진행해서 경기일을 정하고 경기를 하기로 결정했다. '기약이 없는 연기'다. 


인천 연고 프로야구단 SK 와이번스는 미국 플로리다와 애리조나서 진행된 전지훈련을 마무리하고 12일 귀국했고, 하루 휴식기간 후 12일부터 홈인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에서 훈련을 재개했다. KBO리그 소속 모든 구단이 올해 리그 준비에 많은 차질을 빚는 가운데, SK 야구단도 선수 훈련은 정상 진행하되 매뉴얼에 따라 적용하는 등 선수단 안전을 위한 조치를 시행 중이다.

<스트레이트뉴스>는 SK와이번스 홈 구장인 인천SK행복드림구장을 지난 2일 저녁 방문했다. 구단과 사전 취재협의 없이 이뤄진(타 취재 중 방문) 갑작스런 방문과 촬영으로, 아래 모든 촬영물은 야구장 펜스 밖에서 촬영됐다. 다만 최대한 야구장 안의 모습을 담기 위해 가능한 방법에서 여러모로 노력했다.

방문 당시 야구장은 전광판와 음향 등을 테스트하는 듯한 모습이었다. 중앙 전광판에 각종 영상이 나왔고,  스피커를 통해 여러가지 음악이 나왔다. 작년(2019년)과 비교시 구장 안팎 부착물과 관중 대상 시설물 변화는 거의 없었다. 2020시즌 일정이 확정되면 시즌 준비를 본격 시작하며 달라질 듯 싶었다.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외야 바깥 펜스의 틈을 통해서 바라본 외야 그린존.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외야 바깥 펜스의 틈을 통해서 바라본 외야 그린존.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외야 바깥 펜스의 틈을 통해서 바라본 바비큐존.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외야 바깥 펜스의 틈을 통해서 바라본 바비큐존.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에 2019년도 광고물이 그대로 부착돼 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에 2019년도 광고물이 그대로 부착돼 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의 주변으로 여러 봄꽃이 피기 시작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의 주변으로 여러 봄꽃이 피기 시작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의 주변에 핀 목련.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가는 경사로의 주변에 핀 목련.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를 통해 바라본 그라운드 일부.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를 통해 바라본 그라운드 일부.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올라가는 경사로와 주변 기둥 등.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개찰구로 올라가는 경사로와 주변 기둥 등. 야구장 지하 문학시어터의 입구 간판이 점등됐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광장에 2019년도 부착물이 그대로 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1루 광장에 2019년도 부착물이 그대로 있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선수 출입구 앞에 주차된 SK와이번스 야구단 버스. KBO리그 정규시즌 경기일정이 미정이며 다른 구단과의 연습경기도 진행하지 않고 있어 버스가 운행될 날은 알 수 없다. (사진=이준혁 기자)
◇인천SK행복드림구장(문학야구장) 선수 출입구 앞에 주차된 SK와이번스 야구단 버스. KBO리그 정규시즌 경기일정이 미정이며 다른 구단과의 연습경기도 진행하지 않고 있어 버스가 운행될 날은 알 수 없다. (사진=이준혁 기자)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