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트리니티 공도', 착한 분양가 통했다…5개 주택형 순위 내 마감
'이트리니티 공도', 착한 분양가 통했다…5개 주택형 순위 내 마감
  • 스트레이트뉴스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5.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주택형, 3배 예비청약자 확보 위해 2순위 청약
청약홈은 안성공도에서 4년만에 분양에 나선 '이트리니티 공도 센트럴파크'가 1순위 청약에서 5개 주택형이 순위 내 마감되는 데 힘입어 평균 1.16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스트레이트뉴스
청약홈은 안성공도에서 4년만에 분양에 나선 '이트리니티 공도 센트럴파크'가 1순위 청약에서 5개 주택형이 순위 내 마감되는 데 힘입어 평균 1.16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스트레이트뉴스

경기도 안성에서 4년 만에 선보인 '착한' 분양 단지가 지역 청약시장으로부터 환대를 받았다.

26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안성 공도만정지구에서 분양중인 '이트리니티 공도 센트럴파크'가 1순위 청약에서 평균 1.19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 84㎡형 2개 평면의 펜트하우스가 최고 경쟁률 10 대 1을 기록, 순위 내 마감했다.

안성 공도 만정지구 '이트리니티 공도 센트럴파크'의 견본주택
안성 공도 만정지구 '이트리니티 공도 센트럴파크'의 견본주택

이어 전용 84㎡와 74㎡ 등의 주요 평면이 순위 내 마감행진을 이어갔다. 반면 최소형인 전용 59㎡형과 74㎡C형 등 3개 평면은 청약자가 공급가구수를 채우지 못했다.

이 단지는 전용 59~84㎡ 등 3개 주택형에 모두 8개 평면이다. 평면별 예비청약자(공급가구수 3배)를 채우지 못한 6개 평면은 27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이 단지는 안성 공도지구에서 4년 만에 분양이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810만원이다.

주력형인 전용 74㎡형이 2억4,000만원, 전용 59㎡형과 84㎡형은 각각 2억원, 2,600만원 내외다. 합리적인 분양가는 가구당 택지비가 1,200만원 내외로 저렴한 한 데 힘입었다.

2020년 10월 개점예정인 신세계 스타필드 안성점. (사진 : 유온 디앤씨)
2020년 10월 개점예정인 신세계 스타필드 안성점. (사진 : 유온 디앤씨)

'이트리니트 공도 센트럴' 분양은 우미린이 공도지구에서 지난 2016년 5월 분양한 이후 4년만이다.

당시 우미린은 1순위에서 절반 이상이 미달사태였으나 이 단지의 최근 실거래가는 분양가 대비 2,000만원 내외 올랐다.  

'이트리니트 공도 센트럴'의 분양가는 우미린의 현재 실거래가 수준으로 지역에서는 '착한' 분양가로 통한다.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도화길 67-14, 공도만성지구에서 분양 중인 이 단지는 유온 D&C가 시행하고 한국토지신탁이 수탁자로 참여한다. 시공사는 이랜드건설이다.

27일 2순위 청약에 이어 6월 2일 당첨자를 발표하는 데 이어 7~9일 나흘동안 계약을 실시한다. 전매제한은 계약 후 6개월이며 입주는 2023년 4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깜시 2020-05-27 01:05:38
분석 빠르시네요
정보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