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선 "가수 반대했던 父 신기남, 이젠 응원"
신인선 "가수 반대했던 父 신기남, 이젠 응원"
  • 어수연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플러스)
(사진=SBS 플러스)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신인선이 아버지 신기남 국회의원을 언급했다.

1일 방송된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선 신인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신인선은 4선 국회의원 신기남 씨의 아들이다. 그는 정치인의 아들로서 타인의 시선이 당연한 거라고 생각하고 자랐다며 "학교에 들어가니 직접적으로 영향이 오더라. 아버지가 재선에 성공하셨을 때 기자들이 등교하는 내게 몰려든 거다. 그 충격이 커서 한 달을 새벽에 등교했다"고 밝혔다.

신인선이 가수의 꿈을 아버지는 반대를 했다. 신인선은 "아버지(신기남)가 하신 말씀이 일반적인 삶을 살기 위해선 예술을 택하면 안 된다는 거다. 난 그게 싫어서 물건을 던지면서 막 싸웠다. 결국 수능을 보고 집을 나갔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3주 열심히 공부해서 서울예술대학교 수석으로 입학했다"라며 "그랬더니 별 이야기가 다 나왔다. 아버지가 누구더라 등 루머가 너무 싫었다"라고 전했다.

그는 "난 기억은 안 나는데 주점에서 알바를 하다 술김에 아버지한테 전화를 걸었다더라. 아버지가 '조금만 더 버텨서 데뷔해라'며 용돈을 주셨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