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지역인재 육성 '오픈 캠퍼스' 운영
남부발전, 지역인재 육성 '오픈 캠퍼스' 운영
  • 김영배 기자 (youngboy@daum.net)
  • 승인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부발전 오픈 캠퍼스(KOSPO N Dream Open Campus)에 선발된 부산지역 대학생들이 31일 오리엔테이션에 참여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 제공.
한국남부발전 오픈 캠퍼스(KOSPO N Dream Open Campus)에 선발된 부산지역 대학생들이 31일 오리엔테이션에 참여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 제공.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지역 인재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KOSPO N(cs) Dream 오픈캠퍼스'를 운영한다. 이와 관련 남부발전은 31일 부산 본사에서 선발된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오픈캠퍼스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남부발전 오픈캠퍼스는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기반으로 부산지역 대학생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발전직무 특화교육 프로그램이다.

교육과정은 발전분야 직무교육,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교육, 모의 인성검사, 자기소개서 컨설팅 등이며, 에너지 및 발전 산업에 준비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남부발전은 2016년부터 부산경제진흥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지역대학과 함께 협업해 사업을 시행 중이며, 지금까지 200명의 지역 대학생을 지원했다. 올해는 부산지역 기계와 전기분야 전공 대학생 3~4학년 중 저소득계층 등 사회적 배려 대상자를 우선해 50명의 교육생을 선발했다.

남부발전은 코로나19 이후 증가한 비대면 인공지능 면접방식에 지역 대학생들이 적응할 수 있도록 과정에 인공지능 모의면접을 반영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학생 편의 제공을 위해 집합 교육과정을 비대면 교육과정으로 전환했다. 또 일대다 형식의 교육방식도 일대일 온라인 컨설팅으로 전환했다.

신정식 사장은 “이전 공공기관에 대한 지역사회의 기대가 커지는 만큼  꾸준한 오픈캠퍼스 운영으로 지역인재 육성에 기여하며, 지역인재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지속적인 프로그램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