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 의원, '갈등관리기본법' 제정위한 입법간담회 개최
송재호 의원, '갈등관리기본법' 제정위한 입법간담회 개최
  • 이제항 선임기자 (hang5247@hanmail.net)
  • 승인 2020.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갈등 예방과 체계적 관리 및 코로나 이후 갈등의 선제적 대응 논의
- "공공정책 수립·추진시 세대갈등과 치유 및 지속가능 고려해야'
송재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이 4일 개최한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기본법 제정’ 입법간담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사진=송재호 의원실)
송재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이 4일 개최한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기본법 제정’ 입법간담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사진=송재호 의원실)

[스트레이트뉴스=이제항 선임기자]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송재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은 4일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기본법 제정’ 입법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갈등관리기본법안을 발의하는 송재호 의원을 중심으로 박주민·민형배·김영배·유동수·이용우 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갈등 예방부터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 체계를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조발제로 은재호 박사(행정연구원)가 “갈등관리기본법 제정이 절실하다”, 서용석 교수(카이스트 미래전략대학원)가“선제적 갈등관리를 위한 미래예측분석”을 주제로 각각 발표에 나섰다.

이어진 토론에는 정용덕 총장(금강대)좌장을 맡았고 지정토론자로서 갈등관리 전문가인 김학린 교수(단국대 분쟁해결 연구센터), 이강원 소장(사단법인 사회갈등해소센터), 김희경 변호사(법무법인 도영), 임상준 정책관(국무조정실)이 토론에 참여했다.

이번 토론회를 주최한 송재호 의원은“우리는 독재의 탄압에 맞서 싸우며 민주주의 발전을 이뤄냈지만, 그 과정에서 발생한 양극화와 사회적 갈등을 다루는 것에는 소홀했다.”면서“갈등을 부정하고는 민주주의를 말할 수 없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 이후 미래 갈등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갈등관리기본법을 제정하고, 갈등 예방부터 치유까지 포용적 국가를 위한 갈등 관리체계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송재호 의원이 지난 4월 총선 공약 사항으로 제안한 ‘갈등관리기본법’은 갈등관리심의위원회 구성과 국무총리 소속 공론화선정위원회 설치를 중심으로 하며 전문가들과 논의를 거쳐 향후 대표 발의할 예정이다.

송재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은 4일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기본법 제정’ 입법간담회를 개최하고 주요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송재호 의원실)
송재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은 4일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공동체의 회복과 통합을 위한 갈등관리기본법 제정’ 입법간담회를 개최하고 주요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송재호 의원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