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23:08 (수)
스타벅스 샐러드에서 지네?…본사 책임 미루다 결국 사과
스타벅스 샐러드에서 지네?…본사 책임 미루다 결국 사과
  • 장영일 기자 (zzang012@daum.net)
  • 승인 2021.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장영일 기자] 스타벅스 매장에서 구입한 샐러드에서 지네가 발견됐다. 본사 측은 처음에는 책임을 미루다가, 결국 사과하며 재발방지를 약속했다.

6일 MBC 보도에 따르면 지난 3월31일 오전 학원 강사 A씨는 스타벅스에 들러 커피와 샐러드를 샀다. A씨는 샐러드를 학원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점심시간에 샐러드를 먹던 도중 지네를 발견했다.

A씨는 스타벅스 매장에 들러 비용을 환불 받고, 본사 고객센터에 이같은 사실을 알렷다.

일주일이 지난 이후 스타벅스 본사는 A씨에게 "샐러드를 만드는 협력사를 조사한 결과 지네가 들어갈 가능성이 없었고, 매장 밖에서 먹은 거라 회사 책임이 없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A씨는 "매장과 학원까지 1분 거리인 데다 포장도 뜯지 않고 바로 냉장고에 넣었다"고 말했다.

매장에서 첫 대응도 아쉬웠다는 주장이다. A씨는 매장에서 보상을 바라면서 A씨가 지네를 일부러 넣었다고 의심하는 것 같았다고 설명했다.

스타벅스 본사는 "고객과의 의사소통 과정에서 오해와 불편을 드렸다"며 "해당 사건을 조사가 끝나는 대로 재발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