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CEO 직속기구 '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 출범
남동발전, CEO 직속기구 '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 출범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1.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중립 이행과 ESG경영 강화를 위한 사령탑 역할

[스트레이트뉴스 고우현 기자] 한국남동발전은 6.30일 진주 본사에서 탄소중립의 성공적 이행과 ESG  경영강화를 위해 '2050 한국남동발전 탄소중립 로드맵'을 확정하고 'KOEN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KOEN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는 탄소중립과 관련된 모든 회사의 정책과 계획을 수립하고 이행사항을 점검·평가하는 CEO 직속기구로서 ▲탄소중립 지휘체계를 확고히 하여 유관과제 진행 전담체계 및 협업체계를 유지하고 ▲분야별 사외전문가 자문 및 지식공유를 위한 채널을 형성하며 ▲탄소중립 중요사안을 일괄논의하고 신속하게 심의·의결하는 역할을 하게 될 예정이다.

해당 위원회는 전담기술 4개 분과와 재무리스크 관리 및 인력양성·재배치 등을 지원하는 탄소경영지원분과로 나누어 분과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세부과제를 수립·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한 신속한 의사결정을 위해 경영진으로 구성된 탄소중립총괄분과도 설치했으며, 중요안건은 사내 최고심의기구인 ESG경영위원회와 연계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탄소중립자문단도 발족한다. 탄소중립자문단은 탄소중립 관련 업무의 전문성을 보완하고, 자문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를 통해 탄소중립 체제로의 전환을 신속하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회천 사장은 “탄소중립은 에너지대전환의 트렌드속에 에너지 공기업의 사회적 책무이자 지속가능경영 및 ESG 경영 실현을 위해 반드시 이행해야 할 시대적 사명이다”며, “탄소중립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2050 탄소 Net Zero 달성을 위한 전사적 자원과 역량을 투입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할 수 있는 에너지공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남동발전은 지난해 3월 국내 최초로 2050 탄소중립 감축 시나리오를 구성하여 같은 해 7월 국회에서 탄소중립 달성에 동참할 것을 선언하고 탄소중립 로드맵 수립에 착수한 바 있다. 금회 확정된 2050 탄소중립 로드맵은 국내 최초로 연도별 온실가스 감축목표와 수단을 구체적으로 담았으며 석탄에서 LNG발전으로 전환·개발확대와 해상풍력, 태양광, 수소 등 신재생 발전사업으로의 속도감 있는 추진, CCUS 상용화, 미래신기술 개발 등의 5대 핵심감축전략으로 이루어져 있다.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 [출처=한국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 [출처=한국남동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