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28 11:28 (일)
배우 최진혁, 집합금지 유흥주점서 술자리 적발
배우 최진혁, 집합금지 유흥주점서 술자리 적발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1.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속 불법 주점에서 술자리
최씨 소속사 "반성한다. 실수 반복하지 않겠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배우 최진혁(본명 김태호) 씨가 집합 금지 명령을 어기고 불법 영업중인 유흥주점에서 술을 마시다 적발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6일 오후 8시20분쯤 강남구 삼성동의 한 유흥주점을 단속해 업주 1명과 접객원, 손님 등 51명을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무더기 적발했다고 8일 밝혔다.  최씨는 적발된 51명 중 1명인 것으로 전해졌다

유흥주점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에 따라 영업이 전면 금지된 상태다

최씨 소속사는 지크리 크리에이티브는 "술자리를 외부에 보이는 것이 조심스러워 조용히 대화할 곳을 찾다가 지인이 추천한 곳을 가게 됐다"며 "불법으로 운영되고 있는 곳인지 미처 알지 못 했다"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방역 수칙을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안일하게 생각한 무지함이 정말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는 걸 알고 있다"며 "반성하며 다시는 이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