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28 11:28 (일)
아이폰, "미래에셋페이" 이용시 결제 O.K.
아이폰, "미래에셋페이" 이용시 결제 O.K.
  • 장석진 기자 (20segi@gmail.com)
  • 승인 2021.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 국내 최초 아이폰 결제 서비스 오픈

18일부터 세븐일레븐 등 편의점 결제 시작

미래에셋증권은 간편결제 서비스 ‘미래에셋페이’ 를 18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미래에셋페이는 스마트폰의 근거리무선통신(NFC)기능을 이용해 결제하는 방식으로 아이폰 사용자도 스마트폰으로 결제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서는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 사용자들만 터치 방식의 결제앱이 사용 가능해 아이폰 사용자들은 불편함을 겪어 왔다. 하지만 이번 미래에셋페이 오픈을 통해 아이폰 사용자들, 특히 MZ세대에게 결제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금번 오픈에는 카드결제서비스만 가능하지만 향후 계좌결제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카드결제는 국내 모든 카드를 등록해 사용할 수 있으며 기존 카드의 혜택도 그대로 누릴 수 있다. 또 연내 지역 화폐인 이음페이도 미래에셋페이에 등록해 사용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미래에셋페이는 편의점을 중심으로 가맹점을 넓히며 지갑없는 외출시대를 열고 있다. 

오픈일에 맞춰 세븐일레븐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고 이후 편의점, 커피전문점과 마트, 극장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프랜차이즈 뿐 아니라 일반 매장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가맹점을 확대하고 있으며, 미래에셋페이 앱에서 사용자들에게 희망 가맹점을 요청 받아 우선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미래에셋페이는 대중교통 결제서비스도 제공 예정이다.

이를 위해 최근 코레일과 업무협약을 맺었으며, 아이폰에서 터치를 통해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고, 핀테크업체 텔큐온과 제휴를 통해 도로의 하이패스처럼 터치없이도 지하철, 시내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간단하게 NFC터치만으로 전자 출입 명부 기능도 담았으며, ATM기에서 NFC터치 방식을 통한 출금서비스도 오픈 준비중이다.

미래에셋증권이 간편결제 사업을 본격화한 가운데 박현주 회장이 강조해온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고 있는 것에 관심이 모인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미래에셋페이는 터치방식을 이용해 타 간편결제보다 편리한 사용성과 우수한 보안성을 지니고 있다”며, “미래에셋페이는 간편결제를 매개로 기존 페이 서비스에서 경험해 보지 못한 혁신적인 고객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은 간편결제서비스 미래에셋페이를 18일 오픈하며 국내 최초로 아이폰에서도 결제가 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제공=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은 간편결제서비스 미래에셋페이를 18일 오픈하며 국내 최초로 아이폰에서도 결제가 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제공=미래에셋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