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일가족 피살…무슨 일이 있었나
부산 일가족 피살…무슨 일이 있었나
  • 송지혜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부산 사하구 장림동에서 벌어진 일가족 살인사건의 용의자 신모(32)씨가 사건이 벌어진 아파트에 들어가는 폐쇄회로(CC)TV의 장면.(사진=부산경찰청)
26일 부산 사하구 장림동에서 벌어진 일가족 살인사건의 용의자가 사건이 벌어진 아파트에 들어가는 폐쇄회로(CC)TV의 장면.(사진=부산경찰청)

[스트레이트뉴스 송지혜기자] 부산에서 일가족 4명이 흉기와 둔기에 맞아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범행 현장에서는 용의자로 추정되는 30대 남성도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용의자와 숨진 가족 간의 관계를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지난 25일 오후 10시 31분쯤 부산 사하구 장림동 한 아파트에서 박모(84·여)씨와 박 씨의 아들 조모(65)씨, 며느리 박모(57)씨, 손녀 조모(33)씨가 흉기와 둔기에 맞아 숨져 있는 것을 박씨의 사위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박 씨 사위는 "가족들과 연락이 안 돼 경찰에 신고한 뒤, 경찰관과 함께 문이 잠긴 아파트를 열고 들어갔더니 가족들과 남성 1명이 숨져 있었다"고 말했다.

용의자로 추정되는 30대 남성은 작은 방에서 숨져 있었다.

경찰은 용의자가 일가족 4명을 차례로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용의자와 숨진 가족 간의 원한 관계 등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