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SK그룹, 빅데이터 신용평가 개발 맞손
우리은행-SK그룹, 빅데이터 신용평가 개발 맞손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김세헌기자] 우리은행이 SK그룹과 포용적 금융 실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우리은행과 SK그룹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 취약계층을 위한 대안신용평가 모델과 맞춤형 금융 상품을 개발하고 마케팅 등을 상호 협력한다.

대안신용평가 모델은 금융정보가 부족한 개인의 포인트 적립이나 온라인 구매정보 등 비금융 빅데이터를 활용해 신용등급 점수를 산정하는 방식이다.

앞서 양사는 지난달 30일 손태승 우리은행장과 최광철 SK그룹 SUPEX추구협의회 사회공헌위원장, 이인찬 SK플래닛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러한 내용의 협약식을 맺었다.

우리은행 측은 "이번 협약으로 포용적 금융 실천으로 금융취약계층에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은행과 SK그룹은 상호 협력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는 모범사례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