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3:49 (토)
[오늘의 스트레이트] 이정미 "한국당, 국회 선진화법 악용...틈만 나면 휴업"
[오늘의 스트레이트] 이정미 "한국당, 국회 선진화법 악용...틈만 나면 휴업"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레이트뉴스 고우현기자] "'무노동 무임금'이라는 논리대로 하자면 자유한국당은 올해 받은 세비 반은 반납해야 한다."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한국당이 장관 인사 문제와 채용비리 국정조사를 들어 국회를 또 보이콧했다"며 이렇게 비판했다. 

이정미 대표는 "20대 국회 들어 한국당의 국회 보이콧을 이제 셀 수도 없을 지경"이라며 "원내 2당 지위와 국회 선진화법을 악용해 틈만 나면 국회를 개점 휴업상태로 만들고 있다"고 꼬집었다. 

아울러 "내년도 예산안 통과 시점을 열흘 앞둔 시점으로 보이콧은 무책임하다"며 "이 난데없는 보이콧의 진짜 이유는 채용비리 국정조사가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정조사라는 핑계를 붙였지만, 결국 자당의 원내대표 선거를 앞두고 벌이는 선명성 경쟁이라는 것을 눈치 못 챌 국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미 대표는 "헌법이 정한 예산안 심사 기한은 한국당의 당내 선거를 위한 수단이 아니다"며 "한국당은 의총에서 보이콧을 중단하고 조속히 의사일정에 복귀하라"고 촉구했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