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3:49 (토)
육·해·공 장성 107명 승진 인사…여군 별은 2명
육·해·공 장성 107명 승진 인사…여군 별은 2명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8.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참 차장 원인철…육·해·공 차장, 최병혁 권혁민 황성진
육군 특수전사령관 김정수 해군작전사령관 박기경

[스트레이트뉴스=고우현 기자] 정부는 22일 합동참모본부 차장에 원인철(57·공사 32기) 공군 중장을 임명하는 등 장성 정기 진급인사를 단행했다.

육군과 해군, 공군의 참모차장은 최병혁(55·육사 41기) 중장, 권혁민(56·해사 40기) 중장(진급예정), 황성진(56·공사 33기) 중장을 임명했다.

육군 특수전사령관은 김정수(53·육사 43기) 현 육군본부 정보작전참모부장을 중장으로 진급시켜 보임했다. 해군작전사령관은 박기경(55·해사 40기) 현 함동참모본부 연습훈련부장이 중장으로 승진해 맡았다.

정부는 육·해·공 장성인사를 단행, 모두 107명을 승진시켰다. 여성 준장승진은 2명이다.사진은 원인철 합참차장, 최병혁 육참차장, 권혁민 해참차장,황성진 공참차장, 김정수 육군특수전사령관, 박기경 해군작전사령과(왼쪽부터 시계방향) [국방부 제공]
정부는 육·해·공 장성인사를 단행, 모두 107명을 승진시켰다. 여성 준장승진은 2명이다.사진은 원인철 합참차장, 최병혁 육참차장, 권혁민 해참차장, 황성진 공참차장, 김정수 육군특수전사령관, 박기경 해군작전사령과(왼쪽부터 시계방향) [국방부 제공]

국방부 하반기 정기 인사에서는 여군 2명이 작년에 이어 별을 달았다. 준장으로 진급한 박미애 진급자는 여군 출신 첫 병과장을 맡았고 보병에서는 노경희 대령이 전투병과에서 5번째 여성 장군으로 승진했다.

군별로는 육군의 경우 김정수 안준석 이진성 윤의철 등 4명이 중장으로 진급했고 해군은 권혁민, 김종삼, 박기경, 이성환 등 4명이 중장으로 승진했다.

국방부는 육해공군에서 모두 20명의 준장이 소장으로 승진, 보직을 임명했다. 육군에서 이규준 등 10명, 해군에서 강동훈 등 8명, 공군에서 강규식 등 2명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올해 장성급 승진인사는 특정분야에 편중되지 않은 능력위주의 균형인사의 원칙에서 비 사관학교 출신 중 우수자를 다수 발탁했다"며"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우수인재는 남녀 구분없이 발탁했다"고 밝혔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