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겨울은 베스트 웨딩 시즌!
이제 겨울은 베스트 웨딩 시즌!
  • 김정은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연연서와 함께 화려한 겨울웨딩에 도전하세요

거리 곳곳에 흩뿌려졌던 낙엽이 자취를 감추더니 첫눈 소식도 간간히 들리기 시작한다. 책상 위에 놓인 탁상달력도 달랑 한 장만 남기며… 드디어 긴 겨울시즌이 시작되었음을 알리는 12월이다.

잠잠하던 휴대폰 단톡방에 송년모임을 알리는 공지가 종종 뜨는 가운데, 지인들의 결혼 소식도 심심치 않게 들려온다.

언젠가부터 겨울은 커플들이 결혼하기를 희망하는 베스트 시즌 가운데 하나가 된 것 같다. 화려한 크리스마스와 들뜬 연말연시 분위기가 축복을 한아름 받아야 하는 결혼식의 컨셉과 비슷하기 때문이리라.

많은 사람들이 겨울웨딩을 희망하는 현실적인 이유 중 하나는 비교적 적은 비용으로 결혼식을 올릴 수 있다는 점이다. 봄가을 성수기에 비해 결혼식장 대관에 여유가 있어 좀더 저렴하면서도 여유롭다는 것이 큰 장점으로 꼽힌다.

식 당일에 하얗고 풍성한 눈까지 내린다면 순백의 웨딩드레스와 어울려 화이트웨딩의 효과도 더욱 만끽할 수 있다. 웨딩드레스 위에 걸치는 숄이 달린 망토도 겨울웨딩에서만 누릴 수 있는 패션아이템이다.

또한,부케와 식장 장식으로 겨울 식물인 솔방울,목화솜,화이트 작약 등을 선정해 계절감을 나타낼 수도 있다.해당 식물들은 톤 다운되거나 무채색의 식물들로 웨딩드레스의 화사함을 더욱 돋보이게 해 인기가 높다.

많은 연인들은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면 프로포즈를 생각하게 된다. 연말이라는 시한을 감안해 결혼식을 올리는 커플들도 있다. 겨울은 이제 남녀 커플들이 결혼이라는 마침표를 찍기에 최적의 시즌으로 부상한 것이다.

그 화려한 겨울웨딩의 대열에 들어서기 위해서는 우선 커플만들기에 나서야 한다. 크리스마스 프로포즈 계획도 연내 결혼 계획도 오로지 커플일 경우에만 가능한 시나리오이기 때문이다.

이 겨울, ‘나 혼자’를 ‘우리 커플’로 만들기 위해서는 결혼정보회사의 문을 과감하게 두드려보시라. 4차산업 시대에는 결혼과 연애도 과학적인 데이터에 바탕을 둔 결혼정보회사의 도움이 더 현실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수많은 결혼정보회사 가운데서도 최근 급성장하며 높은 평판을 받고 있는 초혼전문 결혼정보회사 <인연연서>를 적극 추천한다. 해당 회사는 초혼 전문 결혼정보회사로, ‘감성매칭시스템’이라는 독보적인 시스템을 도입해 높은 성혼율을 자랑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대다수 결혼정보회사에는 연봉, 학력, 외모 등 객관적인 조건을 서열화해 등급을 매겨놓은 회원등급제라는 것이 있지만 이곳은 그런 회원등급제가 없다. 대신 회원 개개인이 살아온 환경과 가치관, 이상향 등 성격이나 성향에 맞는 최적의 인연을 찾아 연결해주는 ‘감성매칭시스템’을 활용하고 있다.

해당 시스템 도입 이후 데이터베이스에 근거한 과학적 만남을 구성,실제 교제로 이어지는 비율이 상당히 높아졌다고 밝혔다. 대부분 20~30년 이상 완전히 다른 집안과 환경, 그리고 분위기에서 성장한 각 회원들의 감성코드를 기초로 한 개인별 맞춤만남이 성공률을 높이는 것이다.

실제로 이 시스템을 통해 성혼에 이른 회원들의 성공사례가 입소문이 나면서 회원가입이 크게 늘기도 했다.

또 다른 특징은 매니저들의 전문성이 타사 대비 탁월하다는 점이다. <인연연서> 매니저들은 오랜 교육과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상담을 진행하며, 고객들의 단점은 보완하고 장점은 더욱 빛을 발하게 해준다.

매니저들은 고객이 회원으로 가입하는 순간부터 고객관리를 시작하며, 초기 대화법, 교제 들어가는 시기 등 단계별 코칭과 상호간 호감을 높일 수 있는 전문적인 노하우를 전수한다. 만약매칭에 실패하는 경우가 있다면 원인을 꼼꼼히 분석해 고객에게 피드백을 해주고 이를 보완해 다음 매칭을 진행한다.

이러한 시스템은 당장의 조건보다는 결혼 후 생길 수 있는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탄생했다.감성이 맞는 배우자와의 결혼 생활은 인생의 깊이를 더욱 폭넓게 하고 행복한 결혼생활에 이르게 해준다는 창업자의 신조가 반영되어 있다.

바야흐로 결혼하기에 딱 좋은 계절, 겨울이 시작됐다. 화려한 겨울웨딩을 꿈꾼다면 이 겨울, 새해가 한 달 남짓 남은 12월에 ‘따뜻한 인연만들기’에 적극 나서길 권유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