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정확한 동선 파악 중
서초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정확한 동선 파악 중
  • 송지혜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KBS)

[스트레이트뉴스 송지혜기자] 서울 서초구에서 첫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초구청은 21일 "방배3동에 거주하는 59세 남성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확인됐다"면서 "12일 대구 신천지교회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현재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서초구 측은 “질병관리본부 즉각대응팀의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확진자의 동선을 정확하고 신속하게 공개하도록 하겠다”며 “접촉의료진 격리, 방역 소독 등 관련 조치가 즉각 시행됐다”고 전했다.

서초구는 확진자 발생에 따라 위기 대응단계를 ‘심각’으로 상향했다.

서초구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소독 작업을 더욱 강화한다. 또 신천지 신자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됨에 따라 관내 신천지 관련 시설을 긴급 전수조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서초구 측은 “지역사회 감염을 방지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이니 적극 협조해주길 바란다”며 “신속한 방역 활동을 전개해 지역사회 감염을 최대한 차단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구민들은 주위에 신천지 활동과 관련한 시설 등의 정보가 있으면 연락해 주길 바란다”며 “신천지 교인들도 대구집회 참석 여부를 서초구보건소에 알려주고 외부 활동 자제 등 방역에 적극 협조해 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