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스마트 지갑 서비스 ‘마이월렛’ 업그레이드
신한카드, 스마트 지갑 서비스 ‘마이월렛’ 업그레이드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0.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국내 대표 생활금융플랫폼 신한페이판(신한PayFAN) 앱의 ‘마이월렛(My월렛)’에 타행 송금, 모바일 ID(학생증, 전자증명), 한도 확충 기능을 추가하는 등 업그레이드를 진행했다.

마이월렛은 신한카드가 결제, 이체•송금, 신분증 기능을 한 곳에 담아 선보인 스마트 지갑 서비스이다. 실물 지갑 안에 꽂혀 있는 카드•현금•신분증 등을 그대로 옮겨 모바일에서 주요 금융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는 점에 힘입어 지난 11월 1차 오픈 이후 한 달 만에 15만 명이 가입했다. 특히 만14세 이상이라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어 MZ세대를 포함한 젊은 세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업그레이드는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빠르게 제공하기 위해 신한카드 애자일(Agile) 조직 전담으로 한 달 동안 신속하게 진행됐다.

마이월렛 출시 이후 학생 등 MZ세대 의견을 청취하는 등 고객의 소리를 적극 반영해 마이월렛 하나로 모든 금융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고객편의 기능을 다양하게 신설함으로써 완성도 높은 플랫폼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

먼저 ‘신한페이머니(신한PAY머니)’를 타 은행•증권사•우체국•저축은행 등 모든 금융회사에 무료로 송금할 수 있다. 신한페이머니 가입 회원에게만 제공됐던 송금 서비스 적용 범위를 전 금융사로 확대함에 따라 일상 생활 속에서 더욱 편리하게 신한페이머니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신한페이머니는 만 14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한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 은행•증권 계좌와 연동해 잔액을 충전할 수 있고 결제 시에 잔액이 부족할 경우 필요한 금액만큼 자동 충전해 결제할 수도 있다.

학생증 등 증명서 관련 업무도 손쉽게 처리할 수 있다. 신한 학생증 체크카드를 소지한 고객은 모바일 마이월렛 학생증을 통해 출결 기능과 도서관, 식당 등 학교 시설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카드사 최초로 행정안전부의 ‘전자증명서 발급•유통시스템(전자문서지갑)’과 연계해 각종 정부 민원서류를 조회하고 제출할 수 있는 기능도 선보인다.

이 서비스는 ‘정부24’ 앱에서 발급 받은 증명서를 마이월렛에 담아놓고 사용하는 방식으로 금융 활동 중 증명 서류가 필요할 때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이 외에 한도 상향, 정기 충전, 용돈 조르기•보내기 등 고객 편의를 위한 다양한 기능이 추가됐다.

특히 용돈 조르기•보내기 기능이 눈길을 끈다. 부모가 자녀에게 간편하게 용돈을 보낼 수 있고 신한페이머니로 용돈을 받은 자녀는 모든 가맹점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어 용돈 지급 문화의 새로운 트렌드를 형성할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