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3 22:02 (화)
'김포마송 디에트르' 특공 95% 소진…지역 순위 내 마감 예고
'김포마송 디에트르' 특공 95% 소진…지역 순위 내 마감 예고
  • 이준혁 기자 (leejhwriter@straightnews.co.kr)
  • 승인 2021.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약홈, 특별공급서 평균 경쟁률 1.49 대 1 기록
청약홈은 김포 마송지구 3블록에 분양 중인 '김포마송 디에트르'(사진 모델하우스 내 모형 방문객)가 특별공급에서  평균 1.49 대 1의 경쟁률로서 95%의 소진율을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청약홈은 김포 마송지구 B4 블록에 분양 중인 '김포마송 디에트르'(사진 모델하우스 내 모형 방문객)가 특별공급에서 평균 1.49 대 1의 경쟁률로서 95%의 소진율을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스트레이트뉴스=이준혁 기자] 대방건설의 ‘김포마송 디에트르’가 특별공급에서 지역 역대급 소진율을 기록, 지역 1순위 내 마감이 무난할 전망이다.

2일 청약홈은 김포 마송지구 B4 블록에 분양 중인 이 단지가 312가구 특별공급 모집에서 466명이 신청, 평균 1.49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 단지 소진율은 95%로서 대방이 지난해 11월 마송 A1 블록에 선보인 '김포마송 대방엘리움'(소진율 74%)을 웃돈다. 특별공급 청약성적은 김포 통진읍 역대 최고 수준이다.

전용 59㎡의 단일면적인 이 단지의 특별공급 인기몰이는 전용 59㎡ A형(경쟁률 4.57 대 1)이다. 이 주택형은 서비스확장면적이 13평의 광폭 설계를 적용, 가성비가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strong>대방건설이 김포마송지구 B4블록에 분양 중인 '김포마송 디에트르'는 발코니 확장 등 서비스 면적이 최대 13평(59㎡A)형으로 실사용 공간이 넓고 시원하다. 광폭 공간설계에 힘입어 주택형의 거실 폭이&nbsp;4.3m에 달한다.</strong> @스트레이트뉴스 DB
대방건설이 김포마송지구 B4블록에 분양 중인 '김포마송 디에트르'는 발코니 확장 등 서비스 면적이 최대 13평(59㎡A)형으로서 거실 폭이4.3m에 달한다. @스트레이트뉴스 DB

이어 전용 59㎡ B·C형이 각각 1.63 대 1, 1.16 대 1 등이다. 전용 59㎡ D형은 0.86 대 1의 경쟁률로 17가구가 일반공급으로 넘어갔다.

생애최초와 신혼부부가 각각 2.53 대 1, 1.99 대 1 등의 경쟁률로서 특별공급의 청약열기를 이끌었다.

이 단지는 3일 김포지역 1순위 일반공급에서 순위 내 마감이 유력시된다. 일부 주택형에서 예비당첨자 확보를 위해 수도권 1순위 청약을 받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는 없다.

이 단지는 대방건설이 프리미엄급 주거문화를 내세워 출시한 신규 브랜드, '디에트로'를 내건 아파트로서 마송지구 마지막 민영단지다.

비규제지역 분양단지여서 청약과 대출, 세제의 규제가 덜한 데다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 한강신도시 시세의 절반수준이어서 호성적을 낸 것으로 지역중개업계는 풀이한다.

대방건설이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아 리뉴얼한 CI.
대방건설이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아 리뉴얼한 C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