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시흥장현' 청약과열 부추키는 '떴다방' 활개…분양권 불법 중개
[현장] '시흥장현' 청약과열 부추키는 '떴다방' 활개…분양권 불법 중개
  • 김언용 기자
  • 승인 2017.12.03 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객에 분양권 전매와 다운계약 등 불법 중개

분양권 전매에 다운계약 등 불법 중개

2일 경기도 시흥시 장현동 70-2번지 시흥장현지구 '모아미래도 에듀포레' 모델하우스에서 '떳다방' 15곳이 가건물텐트를 연이어 치고 분양권 전매를 부추켰다.[돌직구뉴스 DB]

[돌직구뉴스=김언용 기자] 경기도 청약시장의 핫플레이스로 급부상 중인 시흥장현지구 '모아미래도' 분양현장에 이동식 중개업소인 '떴다방'이 재등장, 불법 영업을 활발하게 전개 중이다.

이들 떴다방은 이 단지뿐만 아니라 직전 분양한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 '계룡 리슈빌' 등의 분양권 전매를 알선 중이었다.

한 떴다방은 방문객에게 청약의사와 거주지를 물으면서 당첨 가능성을 조언한 뒤, 분양권 전매의사가 있는 방문객에게 명함을 전했다.

시흥 은계에서 사는 이 모씨(57세)는 "직전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에 낙첨, '모아미래도'단지에 다시 청약할 생각이다"면서 "견본주택 바로 앞에 이동식 복덕방이 극성을 피우는 것을 보니 시흥장현지구의 청약분위기가 더욱 뜨거운 느낌이 든다"고 밝혔다.

그는 "상담한 떳다방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고 말하면서 다운계약서도 만들어준다고 했다"면서"'모아미래도'뿐만 아니라 직전 분양한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의 일부 분양권의 경우 3,000만원에 살 수 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시흥장현지구 분양아파트촌과 시흥시청은 직선거리로 불과 700m다. 시흥시는 견본주택촌에 부동산 거래불법 행위를 집중단속한다는 현수막을 내걸었으나 단속인력은 전혀 없었다.[사진=돌직구뉴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