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20년까지 층간 소음 줄인 아파트 공급
LH, 2020년까지 층간 소음 줄인 아파트 공급
  • 강인호 기자
  • 승인 2017.12.07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H 제공.
사진=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박상우)가 오는 2020년까지 층간 소음을 대폭 줄인 아파트를 공급한다.

7일 LH에 따르면 '층간소음 저감기술 레벨업(Level-up)전략'을 본격 추진한다. 이를 통해 LH는 '자재등급을 상향조정하고 완충재 등 시공기준을 개선해 층간소음을 줄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LH가 세종시에 짓고있는 주택성능연구개발센터를 활용해 층간소음 저감을 위한 최적의 구조형식을 검증하고 평면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경보시스템도 개발해 이웃간 분쟁의 소지를 줄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